본문으로 건너뛰기

CJ제일제당 김철하 대표이사, 즐거운 동행 선물세트 조립봉사

2013.05.10

- 9일 서울 푸드뱅크 센터에서 ‘즐거운 동행 희망나눔 선물세트’ 조립봉사

- 설탕 밀가루 식용유 등 생필품으로 패키지 조립해 저소득 가정에 전달

 

 노란 조끼를 입은 CJ제일제당 대표이사 김철하가 야외에서 직원들과 함께 설탕, 식용유 등을 상자에 담고있다. 아래 사진에서는 그가 불우이웃의 할머니의 사진이 빽빽히 놓인 좁은 집을 직접 방문해 제품을 전달하고 담소를 나누며 앉아 있다.

 

CJ제일제당 김철하 대표이사와 김진현 소재식품 부문장 등 임직원50여명이 설탕 밀가루 등 생필품 패키지를 조립해 저소득가정에 전달하는 자원봉사를 가졌다.

 

김철하 대표 등CJ제일제당 임직원은9일 오후 서울 도봉구 창동에 있는 서울 푸드뱅크 센터에서CJ제일제당 제품으로 이뤄진 ‘즐거운 동행 희망 나눔 선물세트’ 2500개를 조립한 후 직접 전달했다. 백설 하얀 설탕, 백설 밀가루, 백설 쌀눈유, 해찬들 태양초골드 고추장으로 이뤄진 ‘희망 나눔 선물세트’는 4인 가정이 약3개월간 먹을 수 있는 분량으로, 기초 소재식품 위주로 이뤄져 가정 내에서 활용도가 높은 것이 특징이다.

 

‘즐거운 동행 희망 나눔 선물세트’는 푸드뱅크의 식품기부를 받는 저소득가정, 독거노인, 소년소녀가정, 결식아동 등이 사용할 예정이다. CJ제일제당은 푸드뱅크에 연간20억원 내외의 식품기부를 꾸준히 해왔으며, 지난해부터는 저소득 가정에서 선호도가 높은 기초식품 위주로 선물세트를 꾸려 기부를 해오고 있다.

 

CJ제일제당 김철하 대표이사는 이날 행사에서 “CJ제일제당 제품이 식품기부가 꼭 필요한 이들에게 요긴하게 쓰여지길 바란다. 기업의 사회적 책임에 대해 항상 고민하고 실천에 옮기는CJ제일제당 임직원이 되어달라” 라고 당부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