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건너뛰기

CJ제일제당, 글로벌 사료사업 매출 1조 돌파한다!

2013.03.11

- 중국, 베트남, 인도네시아, 필리핀 등 동남아 지역 중점 확대… 총6개 생산기지 구축

- 전년비2배 이상 공격적인 투자 통해CJ제일제당 새로운 캐시카우(Cash-Cow) 육성 계획

- 2012년 글로벌 사료 매출 지난 해 대비19% 증가한8,387억원 매출성과 달성

 

CJ제일제당이 글로벌 사료사업 매출1조 돌파에 나섰다. CJ제일제당은 지난해보다2배 이상 투자를 확대, 중국, 베트남, 인도네시아, 필리핀 등 동남아 지역을 중심으로 총6개의 신규 생산기지를 확보할 계획이다. 중국 및 동남아 신흥국가의 육류소비 증가에 따른 사료수요가 폭발적으로 늘고 있어 향후CJ제일제당의 새로운 캐시카우(Cash Cow) 역할을 할 것으로 기대된다.

 

CJ제일제당 생물자원사업부문(舊 사료사업부문) 유종하 부사장은 “2013년은 동남아지역 사료 생산거점 확대를 통해 글로벌 사료매출1조 달성에 주력할 것”이라며 “중장기적으로2020년까지 글로벌 사료매출10조 달성 및 글로벌TOP 10 진입을 목표로 투자전략도 순차적이 아닌 동시다발적으로 진행하고 기술경쟁력 확보에 가속도를 붙이겠다”고 강조했다.

 

구분

2011

2012

2013년(목표)

글로벌 매출

7,042억원

8,387억원

1조 돌파

 

 

<제일제당 글로벌 사료사업 매출 현황>

 

CJ제일제당은 올해 공격적인 영토 확장을 통해 글로벌 사료사업을 더욱 강화할 예정이다. 세계 최대 사료시장인 중국과 베트남, 인도네시아에 각각2개의 신규공장을 건설, 총22개의 해외거점을 갖춘다는 방침이다. 특히 중국의 경우 지난해 전략적 요충지인 산동성과 길림성에2개의 신규공장을 본격 가동한데 이어, 올해 추가로2개의 생산기지를 추가하며 총12곳으로 확대된다. 인도네시아에서는 농장 직접운영 혹은 임대, 단독 계약 등 축산 계열화를 강화해 매출 증대 및 사업 안정화에 중점을 둔다는 전략이다.

 

 

진출 국가

중국

베트남

인도네시아

필리핀

국내

생산기지(현재)

10

3

2

1

2

18

2013년 추가 생산기지(계획)

2

2

2

0

0

6

 

 

<제일제당 글로벌 생산기지 현황>

 

CJ제일제당은 지난해 글로벌 사료사업에서8,387억원의 매출성과를 보였다. 이는 지난2011년 대비19% 늘어난 수치다. 지난2010년6,000억원대의 매출에 비하면2년 만에30% 이상 성장하며 신성장 동력으로 입지를 다지고 있다. 경쟁사보다 신속하게 글로벌 시장으로 눈을 돌려 사업확장에 주력했고, 철저한 현지화 전략을 펼친 결과다. 국내에서 생산한 제품을 단순히 수출하는 것이 아닌, 현지 사료시장 및 농가의 실정 등에 가장 적합한 전용 제품을 개발하며 니즈를 충족시킨게 성공적으로 자리잡게 된 것이다. 

 

유종하 부사장은 “향 후 중국 내 사료사업을2배 이상으로 확대하며CJ제일제당 글로벌 사료사업의 성장을 견인하는 주축이 될 수 있도록 투자를 아끼지 않을 것이다. 현재 글로벌 사료 매출의 절반 정도를 차지하는 인도네시아에서는 매출 극대화에 중점을 두고, 신규 시장 개척에 중점을 둘 것”이라고 강조했다.

 

CJ제일제당 사료사업부문은 현재 국내2개 지역(인천, 군산)를 비롯해 중국, 베트남, 인도네시아, 필리핀 등 총18개 생산기지를 운영하고 있다. 국내보다는 글로벌 사업의 비중이 전체65% 정도로 큰 비중을 차지하며 좋은 성과를 거두고 있다. CJ제일제당은 향후 R&D 역량을 기반으로 사료제품의 글로벌 표준화와 품질경쟁력 향상을 통해 글로벌 대표 사료기업으로 성장시킬 계획이다.